인천국제의료협의회
Incheon International Medical Council
인천의료관광
Incheon Medical Tourism

포럼 소개

About Forum

‘위기는 기회다! 인천 의료관광 재도약의 시기’

전 세계는 지금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WHO 펜데믹 선언으로 사상 초유의 위기를 맞고 있습니다. 그동안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해 온 의료관광 분야도 예외는 아니며, 포스트코로나 시대 외국인환자 유치 확대를 위한 대비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이에, 인천시는 급변하는 글로벌 의료관광 시장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인천 의료관광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자, 국내외 글로벌 석학과 전문가를 초청하여 “2020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을 개최합니다.

2018년부터 개최되어 제 3회를 맞는 본 포럼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하여 올 해 비대면(온라인)으로 개최되며, 포럼의 주제는 “코로나19 시대 의료관광시장 변화와 인천시 대응”입니다.

지역 유치기관은 물론 의료관광에 관심 있으신 모든 분들과 함께 본 포럼을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포스트코로나 시대 인천 의료관광이 지속적으로 발전하고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Crisis is an opportunity! Time for Incheon Medical Tourism to take off again’

The world is now facing an unprecedented crisis with the spread of coronavirus(COVID-19) and the WHO’s Pandemic Declaration. The medical tourism sector, which has contributed greatly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nd creating jobs, is no exception, and preparations are needed to expand the attraction of foreign patients in the post-corona era.

In response, Incheon City will hold the “2020 Incheon Global Healthcare Online Forum” by inviting global scholars and experts from home and abroad to proactively respond to the rapidly changing global medical tourism market and seek ways to develop medical tourism in Incheon.

This forum has been held since 2018 and marks its third anniversary this year.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it will be held online this year. The theme of the forum is “Changes in the Medical Tourism Market in the era of COVID-19 and the Response of Incheon City.”

We will successfully host this forum with all those interested in medical tourism as well as local hosting institutions, and make every effort to ensure that medical tourism in Incheon continues to develop during the post-corona era and turn the current crisis into an opportunity.

인사말

Greeting

인천광역시장 박남춘입니다.
‘2020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개최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온라인 포럼에 참석해 주신 국내‧외 관계자 여러분 환영합니다.

올해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는 인류 전체를 두려움에 떨게 만든 위기임에 틀림없습니다. 하지만 모든 위기가 기회를 내포하고 있듯이, 이번 위기는 단순히 공포와 두려움을 선사하는 것을 넘어 미래에 대한 새로운 변화와 적응을 요구하고 있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지속성장을 기대했던 글로벌 의료관광 산업 분야도 마찬가지입니다. 국내외 할 것 없이 위기를 맞이한 상황에서,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K-방역과 K-의료는 한국 의료의 위상 제고는 물론 글로벌 의료관광 산업 분야에서의 새로운 기회를 가져올 기초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위기를 새로운 기회로 돌파해야할 때입니다. 코로나 이후 질병 치료를 위해 해외 의료를 찾는 발길을 국내로 끌어들이기 위해서는 새로운 전략 수립과 더불어 내외 인프라 역량 강화 등의 치밀한 준비가 절실히 필요합니다.

빠르고 안전하며 우수한 의료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인천시가 그 시작을 먼저 준비합니다. 글로벌 허브공항인 인천국제공항과 80개의 외국인환자 유치 전문 의료기관들은 의료관광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해 힘과 지혜를 모아가고 있습니다.

이번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은 그러한 인천시의 노력에 큰 도움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코로나 시대 의료관광 시장의 변화와 이에 따른 인천시 의료관광 대응을 살피고, 인천 의료관광 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해주시길 바랍니다. 이번 포럼을 바탕으로 글로벌 의료관광 도시 인천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초로 삼겠습니다.

오늘 행사를 준비하느라 연세대학교 진기남 교수님을 비롯한 많은 관계자 여러분께서 애써주셨습니다.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말씀을 드립니다. 바쁘신 일정 중에도 불구하고 참여해주신 독일과 미국, 캐나다의 연사님들께도 다시 한 번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모든 분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I am Park Nam Choon, mayor of Incheon Metropolitan City.
First of all, I would like to offer my congratulations on opening of “2020 Incheon Global Healthcare Online Forum,” and welcome all the distinguished guests from home and abroad.

Covid-19 hit the entire international society this year, and the pandemic, indeed, has brought about crisis that pushed the entire humanity into horror. However, as crisis bears opportunity in most occasions, the recent global crisis is not only presented fear and horror, but also is demanding changes and adaptation to upcoming future.

Global medical tourism industry, which anticipated continuous growth, is not exception. With crisis looming across the globe, K-quarantine and K-medicine are gathering global attention and are receiving spotlights for the potential of building foundation to bring about novel opportunities in global medical tourism industry, as well as to enhance reputation of the Korean medical industry. Indeed, now is the time to seize this moment of crisis to turn into an opportunity. In the forthcoming post-Covid-19 time, to attract patients who travel abroad for treatment to Korea, meticulousness in preparation including enhancement of capacity of infrastructure at home and abroad, as well as formulation of new strategy, shall be quintessential.

With agile, safe and unparalleled medical technology, Incheon is preparing for the shift.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the global hub of air travel, and eighty medical institutions specializing in treating patients from outside of Korea, are working closely together to transform Incheon into a city of medical tourism.

I firmly believe that the Global Healthcare Online Forum will be helpful for Incheon Metropolitan Government in carrying on with its efforts. I would like to encourage all the participants to have a closer look at trend shifts in the medical tourism market in the midst of pandemic and responses made by Incheon, and share insights on future directionality of the medical tourism industry in the city. We will build a foundation for Incheon to seek growth as a global city of medical tourism, in the wake of this online forum.

Lastly, I would like to appreciate Professor Jin Ki Nam of Yonsei University and many other officials for making this event possible. Also, I would like to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to speakers from the United States and Canada for taking part despite their busy schedule.

I sincerely wish wellness and happiness for all of you.

안녕하십니까, 인천관광공사 사장 민민홍입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2020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에 참석해 주신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대한민국의 관문이자 국제관광도시인 인천은 그간 의료관광 분야에서 괄목할 성장을 이뤄왔습니다. 2018년 17,760명이던 외국인 환자가 2019년 24,864명으로 40% 증가하였고, 보건복지부 국비공모사업 3년 연속 선정에 이어, 올 해는 문화관광체육부 의료관광클러스터 공모사업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습니다.

현재의 코로나19 펜데믹은 우리 사회는 물론 의료관광에도 위기를 초래하였지만,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은 K-의료, K-방역의 위상 제고와 함께‘위기를 기회로’삼을 수 있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기대와 희망을 주고 있습니다.

“FastㆍSafeㆍRight Care, Incheon”라는 새로운 슬로건으로, 인천은 탁월한 접근성과 우수 의료기술, 차별화된 인프라를 활용하여 전 세계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의료관광 목적지로 재도약할 것입니다.

본 포럼이 의료관광 시장의 트렌드 변화와 향후 발전방향을 함께 모색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하며, 온라인 개최에 이르기까지 많은 도움을 주신 인천시와 국내ㆍ외 전문가 및 관계자분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저희 공사는 앞으로도 외국인환자 유치를 통한 지역관광ㆍ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Greetings. I am Min Min Hong, the CEO of Incheon Tourism Organization.
Entering into the third year to host “Incheon Global Healthcare Online Forum,” I would like to welcome all of you to the event.

Incheon has historically been the gate to enter Republic of Korea, and one of key cities of global tourism, and has made a remarkable growth in medical tourism. The city has seen the number of patients increase by 40% from 17,760 in 2018 to 24,865 in 2019, select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to take part in government-funded projects for three consecutive years, and won the projects in medical tourism cluster contests hel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dmittedly, Covid-19 pandemic is bringing about crisis to the medial tourism industry, as well as the entire society. However, Korea’s measures in response to the infectious disease is not only elevating the status of K-medicine and K-quarantine, but also giving anticipation and hope for the post-Covid-19 period that would turn crisis into opportunity.

Under the new slogan, “Fast, Safe, Right Care, Incheon,” Incheon will take its leap to transform into a reliable destination of global medical tourism, making most out of unparalleled accessibility, excellent medical technology and differentiated infrastructure.

Looking forward to seeing this event offering opportunities to share insight on trend shift in medical tour industry and market and explore future directionality, I would like to extend my gratitude to Incheon Metropolitan Government and related officials and experts from both in and outside of Korea for making this online forum possible.

Incheon Tourism Organization pledges to make its ceaseless efforts in attracting medical tourists from outside of Korea to make contribution to vitalizing local tourism and economy.

Thank you.

2020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

2020 Global Healthcare Policy & Management Forum

프로그램

Program

세션 1

코로나19와 의료관광 시장

COVID-19 & Medical Tourism Market

    • “코로나19 이후의 의료관광 시장에 관한 소고: 인천의 새로운 기회”
    • Rethinking Medical Tourism Post-COVID: New Opportunities for Incheon
    • 조세프 우드만Josef Woodman
    • 국경을 초월한 환자들 대표, 미국 / CEO, Patients Beyond Borders, USA
    • “코로나19 팬데믹과 인천 의료관광”
    • COVID-19 Pandemic and Medical Tourism in Incheon
    • 진기남Ki Nam Jin
    • 연세대학교 교수, 대한민국 / Professor, Yonsei University, Republic of Korea
    • “코로나19와 의료시장의 국제화: 미국의 시각”
    • COVID-19 and Health Services Globalization: A Perspective from the United States
    • 트리시아 제이 죤슨 & 앤드류 가르만Tricia J Johnson & Andrew Garman
    • 러시대학교 교수, 미국 / Professor, Rush University, USA
세션 2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대응전략

What Actions Need to be Taken

    • “코로나 시대의 마케팅: 고찰과 전략”
    • Marketing in the Age of COVID-19: Thoughts and Recommendations
    • 일란 제바Ilan Geva
    • 주식회사 일란 제바 & 프렌즈 대표, 미국 / CEO, Ilan Geva & Friends Inc., USA
    • “뉴노멀”을 위한 준비: 환자와 직원의 안전을 보장해주는 신뢰할 수 있는 도구로서의 인증 제도
    • Being Prepared for the “New Normal” : Accreditation as a Reliable Tool to Assure Patient and Staff Safety
    • 클라우디아 미카Claudia Mika
    • 주식회사 테모스 대표, 독일 / CEO, Temos International GmbH, Germany
    • “코로나 시대 의료관광객 간병서비스의 니즈 충족 전략”
    • Meeting the Service Needs of Medical Tourists’ Informal Caregivers in the COVID-19 Era
    • 발로리에 크루크스Valorie Crooks
    • 시몬 프레이져 대학교 교수, 캐나다 / Professor, Simon Fraser University, Canada

연사

Speakers

진기남 Ki Nam Jin 조세프 우드만 Josef Woodman 트리시아 제이 죤슨 Tricia J Johnson 앤드류 가르만 Andrew Garman 일란 제바 Ilan Geva 발로리에 크루크스 Valorie Crooks 클라우디아 미카 Claudia Mika

Patients Beyond Borders의 CEO인 조세프 우드먼은 지난 12년간 양질의, 적정 가격의 국제 의료케어 옵션이 무엇인지를 연구하고 심사해왔다. 35개국 200여 개 의료시설을 방문해서 세계 주요 의료관광지의 장관들 및 주요 이해관계자들과 만나고 이들과 협의해왔다. 우드먼 대표이사는 병원들에 코로나 기간과 그 이후 의료관광 재개방에 대한 가이드를 제공하기 위해서 가장 최근 Medical Departures와 함께 이에 관한 선진사례 가이드를 최초로 출간하기도 했다.

그는 UCLA 공공보건대학원, 하버드 의과대학, 듀크 경영대학원(MBA), 사이언티픽 아메리칸(Scientific American), 국제의료관광협회(ISTM) 등에서 강의를 해왔다. 조세프 우드먼 대표이사는 전 세계 보건 소비자들을 위한 적정 가격의 양질의 의료/예방 케어를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있다.

As CEO of Patients Beyond Borders, Josef Woodman has spent the past twelve years researching and vetting international options for quality, affordable medical care. He has met and consulted with ministries and key stakeholders in the world’s leading medical travel destinations, touring more than 200 medical facilities in 35 countries. Most recently, Josef collaborated with Medical Departures to publish the first best practices guide to provide guidance for clinics re-opening their facilities during and beyond the COVID-19 crisis.

Woodman has lectured at the UCLA School of Public Health, Harvard Medical School, Duke Fuqua School of Business, Scientific American and the International Society for Travel Medicine. Woodman is an outspoken advocate of affordable, high-quality medical and preventative care for healthcare consumers worldwide.

진기남 교수는 미국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에서 의료사회학으로 석박사 학위를 하였고, 1994년부터 연세대학교에 교수로 재직중에 있다.
2008년도부터 의료관광에 대해서 연구해오고 있으며, 보건산업진흥원과 한국관광공사 등 정부기관과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진행해왔다.

2015년에 Global Healthcare Policy & Management Forum을 만들어서 전세계 의료관광 전문가들의 모임을 이끌어오고 있다.

Ki Nam Jin received MA & Ph.D. from the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 He was appointed as the professor at Yonsei University in 1994. Since 2008, he has studied medical tourism. He has worked closely with government organizations like KHIDI and KTO. He made Global Healthcare Policy & Management Forum in 2015 to facilitate the academic exchanges among experts in the field.

트리샤 존슨 박사는 미 시카고 러시 대학교 보건시스템관리 학과(Dept. of Health Systems Management)의 교수이자 경제학자이다. 주요 관심 분야는 의료관광의 거시/미시적 요인에 특히 중점을 둔 보건 서비스 세계화의 경제적인 동인에 관한 이해이다. 2009년 풀브라이트 장학생으로 선발되어 오스트리아 비엔나 경제경영 대학교(Vienna Univ. for Economics and Business)와 함께 크로스보더/국제 의료관광 추세를 평가하는 연구 작업을 진행했다. 존슨 박사는 코이 칼리지(Coe College) 경제경영 학사, 아이오와대 병원보건행정 석사, 아리조나 주립대 경제학 박사이다.

Tricia Johnson, PhD, is Professor and Economist in the Department of Health Systems Management at Rush University in Chicago, USA. Her primary scientific interest is in understanding the economicdrivers of health services globalization, with a particular focus on the macro- and micro-level drivers of medical travel. In 2009, Johnson was selected as a Fulbright Scholar to Austria, where she worked with the Vienna University for Economics and Businesson research evaluating trends in cross-border and international medical travel. Dr. Johnson has a PhD in economics from Arizona State University, MA in hospital and health administration from The University of Iowa and BA in economics and business administrationfrom Coe College.

심리학 박사인 앤드류 가먼은 일리노이주 시카고 러시 대학 보건시스템관리학과 교수이다. 현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학자인 가먼 교수는 교수직과 함께, 조직간 리더십 학습의 가속화를 통한 보건 서비스의 개선을 목표로 하는 비영리단체인 National Center for Healthcare Leadership(NCHL)의 리더직을 맡고 있다. 그는 수십개의 논문과 저서, 그 외에도 최근 두 번째 판이 출간된 “탁월한 리더십: 보건 경영진을 위한 16가지 중요한 역량(Exceptional Leadership: 16 critical competencies for healthcare executives)’을 포함해서 4권의 책을 저술했다. 가먼 교수는 펜실베니아 주립대에서 심리학(수학 중심) 학사학위와 일리노이공과대학교에서 인사개발 석사학위, 그리고 리처드 블랜드 칼리지 오브 윌리엄 앤 메리(Richard Bland College of William & Mary)에서 임상심리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Andrew Garman, PsyD, is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Health Systems Management at Rush University in Chicago, IL. A practitioner-scholar, Andy splits his time between his faculty role anda leadership role with the non-profit National Center for Healthcare Leadership (NCHL), an organization that seeks to improve healthcare by accelerating inter-organizational leadership learning. Andrew is author of several dozen peer-reviewed papers and bookchapters, as well as four books, including “Exceptional Leadership: 16 critical competencies for healthcare executives,” which was recently released in its second edition. Garman received his PsyD in clinical psychology from the College of William & Mary,his MS in human resource development from Illinois Tech and his BS in psychology with a mathematics concentration from Pennsylvania State University.

브랜딩과 소비자 행동 전문 글로벌 의료관광 전문가인 일란 제바는 모든 브랜드 관련 컨설팅, 강의, 교육, 실천 및 실행을 지원한다. 다국적기업, 국가기업과 지역 기업을 위해서 전략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을 이용해서 브랜드 비전, 브랜드 전략 및 브랜드 개성 등 브랜드 플랫폼을 생성, 개발하고 있으며, 전 세계 100개 이상의 업계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제바 대표이사는 시카고 대학과 드폴 대학교 겸임교수이며 그의 수업, 특히 브랜딩과 소비자행동 수업은 학생들과 전문가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이스라엘, 남아공, 영국, 미국, 멕시코, 포르투갈, 콜롬비아, 태국, 한국, 말레이시아, 일본, 두바이, 크로아티아, 폴란드, 루마니아 등지에서 고객사들이 브랜드와 의료관광 수입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도왔다.

Ilan Geva is a global Medical Travel expert, specializing in branding and consumer behavior who provides consulting, teaching, training and help in practicing and implementing all brand touchpoints. He develops and creates Brand platforms including brand vision, brand strategy & brand personality, using strategic business solutions for multinational, national and regional entities. His work has won over 100 industry awards around the world.

Ilan is an adjunct professor at the University of Chicago and DePaul University. His classes attract many students and professionals, especially the Branding and Consumer Behavior classes. Ilan helped clients grow their brands and medical tourism revenue in Israel, South Africa, UK, USA, Mexico, Portugal, Colombia, Thailand, Korea, Malaysia, Japan, Dubai, Croatia, Poland, Romania and more.

Ilan Geva & Friends, Inc. USA
www.ilanbrands.com

클라우디아 미카 박사는 독일소재 국제인증기관인 Temos International Healthcare Accreditation의 설립자이자 대표이사이다. 미카 박사는 전세계 병원, 클리닉, 재활센터, 생식보건센터, 치과병원을 평가하는 Temos의 인증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개선하는 데 수년 동안 헌신해왔다. 그는 Diplomatic Council Healthcare Forum의 부의장이며, 과학위원회 회원으로 2018년 두바이 보건당국(DHA)의 의료관광컨퍼런스를 지원했고, 2013년부터 국제의료관광상(International Medical Travel Awards)의 심사의원으로 활동해왔다. 2017년 미카 대표이사는 의료관광 발전에 중대하게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산지브 말릭 박사 평생공로상(Dr. Sanjiv Malike Lifetime Award)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9년 미카 박사의 주도 하에 Temos 기준은 엄격한 ISQua(International Society for Quality in Health Care)(현재는 IEEA) 인증과정을 성공적으로 완료하여 세계적으로 선두적인 국제인증기관으로써의 입지를 확고히 하였다.

Dr. Claudia Mika is the Founder and CEO of Temos International Healthcare Accreditation, a German-based international accreditation body. Claudia brings years of dedication to developing and improving the Temos accreditation programs, assessing hospitals, clinics, rehabilitation centers, reproductive care centers, and dental clinics worldwide. She is the Vice Chairwoman of the Diplomatic Council Healthcare Forum, supported the 2018 Dubai Health Authority (DHA) Medical Tourism Conference as a member of the Scientific Board and has been a judge for the International Medical Travel Awards since 2013. In 2017, Dr. Mika was awarded the Dr. Sanjiv Malik Lifetime Award for her significant contribution to the development of the medical travel sector.

In 2019, Dr. Mika successfully spearheaded the rigorous process of submitting Temos standards for accreditation by the International Society for Quality in Health Care (ISQua now known as IEEA) to firmly cement Temos’ place among the world’s elite international accreditation organizations.

c.mika@temos-international.com
www.temos-international.com

발로리에 크루크스 박사는 캐나다 사이먼 프레이저 대학교 지리학과 교수이다. 그는 현재 캐나다 보건서비스 지리위원회(Health Service Geographies)의 연구 의장이며 마이클스미스 보건연구재단(Micheal Smith Foundation for Health Research) 학자상을 수상했다. 크룩스 교수는 보건 서비스 연구를 주로 하는 보건 지리학 전공 연구자이다. 그의 주요 연구 분야는 국제 보건 이동성과 관련된 순가치, 윤리/안전 문제이며, 이 연구들을 특별히 의료관광을 중심으로 하여 질적 방법을 이용해서 수행하였다. 주요 국제 학술지에 자신의 연구 결과를 널리 게재해왔고 업계 행사에서 그 내용을 발표하기도 했다.

Dr. Valorie Crooks is a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Geography at Simon Fraser University (Canada). She currently holds the Canada Research Chair in Health Service Geographies and a Scholar Award from the Michael Smith Foundation for Health Research. She is a health geographer by training who focuses on health services research. Much of her research focuses on equity, ethical, and safety issues associated with transnational health care mobilities. A significant focus of this research has been on medical tourism and has used qualitative methods. She has published this work extensively in leading international journals and presented it at industry venues.

발표 자료 요청

Presentation Material Request

Email: wornking@into.or.kr